문화
문화재청, 수마노탑 국보 제332호 승격
최동순 기자 ks4257425@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6-25 10:34:13

[강원타임뉴스 = 최동순] 정암사 수마노탑은「삼국유사」가 전하는 바에 따르면 신라 자장율사(慈藏律師)가 당나라 오대산에서 문수보살로부터 석가모니의 몸에서 나온 진신사리(眞身舍利)를 받아 귀국한 후, 643년(선덕여왕 12년)에 창건하였다고 전해지는 사찰이 드디어 국보로 승격지정했다고 밝혔다.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보물 제410호로 지정되어 있는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㫌善 淨巖寺 水瑪瑙塔)’을 국가지정문화재 국보로 승격해 제332호로 지정했다.

현재까지 우리나라는 총 4건의 국보 모전석탑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에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이 국보승격으로 1977년 영양 산해리 오층모전석탑 이후 43년만에 국보 모전석탑이 탄생하였다.

이날 정암사 수마노탑이 국보로 승격되면서 국가지정문화재로서 역사·예술·학술적 가치를 인정받으며 반세기의 노력이 결실을 맺었다.

군은 정암사 수마노탑을 1960년부터 1964년까지 현지조사(故 정영호 교수)후 1964년 9월 3일 보물 제410호로 지정되었으며, 국보 승격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노력한 결과 세 번째 도전 끝에 국보로 승격되어 4만여 정선군민과 정암사, 정선군의 노력이 더욱 빛나고 있다.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승격을 위해 정선군민과 정암사, 정선군이 함께 하나된 마음으로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수마노탑의 가치 연구를 위한 4차례의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하고 2018년 2월 정암사 수마노탑 종합학술자료집(단행본)을 발간했다.

또한 수마노탑 역사적 고증을 위해 지난 2014년 정암사 수마노탑 종합정비계획을 수립해 2018년까지 3차례에 걸쳐 정암사 전역에 대한 정밀 발굴조사를 실시하는 등 문화재적 가치와 위상을 확인하고 정립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군은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승격으로 지난 2012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정선아리랑과 함께 유·무형문화재가 공존하고 상생하는 1,000년이 넘는 역사와 문화유산을 오롯이 간직하고 있는 역사문화 도시로 재탄생한 정선군이 되었다.

한편 정선군은 정선 정암사 수마노탑의 국보승격을 경축하고 코로나19 극복 군민화합을 장을 마련하기 위해 오는 7월 9일 정암사에서 정암예술제(전야제)를 개최하고 7월 10일에는 국보승격 경축 기념식을 개최할 계획이다.

9일 전야제에서는 고한읍에서 정암사까지 지역주민들이 참여한 길놀이 행사를 진행한 후 정암사에서 축하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며, 10일 기념식에서는 정재숙 문화재청장으로부터 국보지정서 전달과 문화행사, 수마노탑 탑돌이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승준 정선군수는 정암사 수마노탑 국보승격은 2전 3기의 도전 끝에 이뤄낸 쾌거이자 정선군민 모두의 염원으로 이루어진 결과로 생각한다며, 이번 국보승격은 정선군의 불교역사를 비롯해서 강원지역 불교사에 큰 업적으로 기록되는 것은 물론 정선군이 유·무형문화재가 함께 공존하고 상생하는 역사 문화도시로 재탄생한 순간으로 정선군이 문화적으로 한걸음 더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최근 많이 본 기사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